우천으로 내일로 연기라니!!
나가수 규찬옹 무대 엄청 기다렸는데....
너무 보고 싶었는데 이번주 무도 보다 더!!
아.... 좋아할래야 좋아할 수 없는 스포츠다...

'나의 이야기 > My Sto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뿌리깊은 나무 하악 재밌다!!  (0) 2011.11.18
드디어 폰을 바꿨다!  (0) 2011.11.05
결국엔......  (0) 2011.10.24
아... 야구.. 짜증나!!  (0) 2011.10.22
다시 꺼낸 지포 라이터...  (0) 2011.10.18
아.. 역시.....  (0) 2011.10.17

설정

트랙백

댓글